[마비노기]자이언트를 키우기 시작했습니다. Game



사실 키우기 '시작'했다고 말하는데는 어폐가 있는게...
키운지는 좀 됐습니다. 프리시즌 시작하고 얼마 안돼서
키웠으니까.

이제 누렙 6천 후반. 아직 많이 약하네요.

그래도 예전에 가지고 싶었던 템들은 대충이나마 맞춰놔서
좀 덜 힘드네요.

그래도 시화에 비해선 비교도 안될 정도로 약해서... 아직 어디
사냥가자고도 말도 못꺼낼 정도에요.

캐릭터 바꾸고 나니까 그렇게 사냥가자고 보채고 연락오던
사람들이 거짓말처럼 말조차도 걸어오지 않는 걸 보면서
참 만감이 교차하긴 합니다만... 뭐, 게임 인연이란게 그렇죠.

쩝... 슬프긴 하네요.






Visitors

Flag Counter

통계 위젯 (화이트)

06
99
50677

구글 애드센스

애드센스2