북성로 태능집. 음식

사진이 뭔가 좀 흔들린 느낌 ㅠ 암튼 공주님이랑 오랜만에 북성로 갔슴당.


우동은 요렇게 나옵니다. 남들은 국물이 맛있고 면이 별로라던데
공주님은 면이 가락국수 면이라고 좋아하심. 문제라면 국물이 취향이
아니라고..

난 애초에 우동을 별로 안 좋아해서 ㅠ

연탄불고기. 연탄에 구워서 불맛이 나는데... 좀 달았다.
단걸 좋아하긴 하는데 그건 설탕 단맛을 좋아하는거고...
이런 은은(?)한 단맛은 익숙치가 않아서 ㅠ 그리고 불맛이
넘 강해서 힘들었음.

-북성로에서 제일 오래되었다는 태능집.

3년 전인가 한번 가보고 처음 가봤는데 음... 개인적으로 다른 집이랑
큰 차이도 못느꼈고... 다른 집이 다른 메뉴가 있기도 하고 다른 집껀
안 달던데... ㅠㅠ 북성로는 자주 오는게 아니라 내가 맛을 모르는거겠지...

암튼 내 취향은 아니었음.





Visitors

Flag Counter

통계 위젯 (화이트)

514
702
42054

구글 애드센스

애드센스2